Odonata of Korea

                                                                       

멸종위기종   
기후변화지표종
  
적색목록
  


Home                잠자리의 개요     한국의 잠자리     Check List     수   채     게 시 판     Q & A     방 명 록     수서곤충     생태사진                   Odonatological  society of  Korea       


 

 


제목: 잠시 영화배우가 되어 ------ [대륙좀잠자리]
이름: * http://www.jasa.pe.kr


등록일: 2006-10-09 17:56
조회수: 11894 / 추천수: 2123


zz13132_4.jpg (72.5 KB)
zz13134.jpg (142.6 KB)
 
지금도 어쩌다가 한편의 영화처럼 떠오르는 장면이 있는데 2003년 6월 22일 후배 서창원과 함께 경기도 전곡방면으로 촬영과 관찰을 갔을 때였다.
아침 일찍 만난 우리는 양주시에서 전곡으로 가는 지방도로를 지나가고 있었는데 전곡을 거의 다와 갈 무렵 길 옆 으로 흐르는 하천이 눈에 들어왔다.
어디에서나 보이는 물을 막아놓은 수중보가 보였고 물이 있는 곳은 어느 곳에나 잠자리가 있고 커다랗게 고인물이 있는 곳에서는 다양한 종을 관찰 할 수 있기 때문에 그곳의 주위를 돌아보기로 하였다.
둑을 지나 하천에 내려서는 순간 우리 서로 놀라움의 외마디가 저절로 나왔다.
“와!”
“와!”
다름 아닌 하천에 자라고 있는 풀줄기마다 무수히 붙어있는 대륙좀잠자리의 탈피각 때문이었는데 그 수가 장관이었다.
많은 곳에는 풀줄기에 19개의 탈피각이 붙어 있을 정도였으니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주변의 배수로 등 여러 곳에 많은 탈피각들이 보였고 풀숲에는 우화하여 날개를 말리고 있는 개체들이 무수히 많이 앉아 있었다.
“형님 저기 길 사이로 한번 뛰어가 보세요?”
“왜?”
“마치 영화처럼 엄청난 저 잠자리들이 날아오를 것 같아요!”라고 창원 후배가 말 하였다.
“그래 볼까? 영사기가 없어서 아쉽네!” 하면서 나는 갖고 있던 잠자리채를 휘 휘 저으며 하천의 둑을 따라 나있는 길로 달려 나갔다.
마치 영화속의 주인공처럼…….
              
1 크리스탈   2006-10-10 00:08:50 [삭제]
와우~~ 정말 장관이군요.....
자사님은 어떻게 뛰는지 궁금해지는군요......ㅎㅎㅎㅎㅎ
2   2006-10-11 07:58:22
멋집니다^^ 이런 사진 보면 여름이 그리워 집니다..
내년까지 어찌 할지... ㅠㅠ
3   2006-10-11 12:29:48
그 모습 눈에 선합니다.
4   2006-10-12 10:30:11
사람들이 좀모자라보이네요 흠흠 기회가주어질때...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37
 
 이젠 겨울에도 할일이 생겼습니다.. 7 2003-10-27 1950 9889
36
 
 베치레 잠자리의 텃세권.. 1 2002-06-19 1952 9882
35
 
 가을의 들녘에서.... 3 2004-10-26 1955 10586
34
 
 유리창반짝잠자리.. 4 2002-07-28 1958 9953
33
 
 잠자리돌아오다 ^_^ 2002-09-07 1963 9985
32
 
 된장잠자리의 비행사진을 찍고 2002-07-08 1973 9871
31
 
 개미귀신의 탐구생활 1 2002-07-13 2000 10047
30
 
 비와 잠자리 2002-07-15 2004 9928
29
 
 된장잠자리의 산란....그 사랑의 세레나데... 1 2002-08-13 2017 9426
28
 
 남방고추잠자리를 찾아 봅시다. 9 2006-09-29 2039 13050
27
 
 남쪽 돌산에서 4 2 2004-06-03 2040 10017
26
 
 가을과 잠자리 1 2002-09-23 2071 10089
25
 
 한마리만 보았습니다... 4 2002-09-16 2080 9991
24
 
 2006년 5월에....... 5 2006-05-04 2083 11382
23
 
 휴식... 3 2006-06-28 2086 10898
22
 
 날개잠자리 7 2004-07-28 2109 11207
 
 잠시 영화배우가 되어 ------ [대륙좀잠자리] 4 2006-10-09 2123 11894
20
 
 넉점박이잠자리가 사라진 이유!? 3 2002-07-19 2124 9722
19
 
 가을의 아쉬움 7 2005-10-13 2132 12219
18
 
 잠자리는 휴가 중... 6 2005-08-08 2137 11084
17
 
 양수리의 잠자리비행.. 2002-06-30 2138 10263
16
 
 잠자리와 가족... 1 2002-08-19 2140 10581
15
 
 놀이터 옆에도... 2002-06-09 2157 9698
14
 
 잠자리를 잡는 하늘강 동아리 아이들. 2 2006-06-16 2181 11235
13
 
 남방넉점박이잠자리 8 2005-08-28 2185 12738
12
 
 개미귀신이야기 2002-07-13 2192 10989
      
 1   2   3   4    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