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donata of Korea

                                                                       

멸종위기종   
기후변화지표종
  
적색목록
  


Home                잠자리의 개요     한국의 잠자리     Check List     수   채     게 시 판     Q & A     방 명 록     수서곤충     생태사진                   Odonatological  society of  Korea       


 

 


제목: 우연인가 인연인가?....
이름: * http://jasa.pe.kr


등록일: 2003-05-09 11:11
조회수: 8150 / 추천수: 1280


DSC05520_copy.jpg (161.1 KB)
 

5월 8일 아직 긴 여행의 여독이 조금 남아있는 부스스한 몸을 추스리고 아침일찍 송추의 산속연못을 찾아 가보았습니다.
5월1일에도 가보았고 5월3일 여행가면서도 잠깐 들렸던 잠자리서식지 였지요...
사실 이른아침에 가면 작년에 그곳에서만 보았던 넉점박이잠자리의 우화를 하는 사진을 촬영할 수 있지 않을까...하는 기대감이었지요.
도착을 하니 7시 30분경.... 수많은 시골실잠자리들만 쿨쿨 잠을 잠고 있더군요..ㅎㅎ 잠을 자다니?..낮에는 옆을 지나가도 슬슬 도망가는데 지금은 툭 툭 건드려도 귀찮다는 듯이 옆으로 슬금 기어가더든요..
몇장의 사진을 촬영하고서는 여기저도 살펴보았습니다..
지난 5월1일보다 많은 왕잠자리의 탈피각이 보이더군요..대충 본것만 15개가 넘었으니 수풀속에 숨겨진것 까지 생각해보니 많은 왕잠자리가 우화를 한듯 보입니다...
그건데 그 많은 시골실잠자리의 우화각은 왜 않보이는지...의문입니다..물론 대충 돌아봐서 그렇겠죠..
하여간 많은 실잠자리만 촬영하고 있는데 따르릉....서창원회원이 전화가 왔습니다.
혹시 오늘 송추의 연못에 갈꺼냐고...지금 거기에 있다고 하니 ..탄식ㅎㅎ
친구의 차를 타고 그곳을 찾아 왔습니다...오전 11시정도인가?
전 그때까지 주위를 돌아다니며 나비랑 가시측범잠자리,쇠측범잠자리를 촬영하고 점심이나 먹어야 겠다 싶었는데 서창원회원왈.....넉점박이 찍으셨어요?..아니 못봤는데?...지금 날아다니는데요?....오잉?...
부리나케 연못으로 가보았습니다...
아침엔 보이지 않던 넉점박이가 그 빠른비행과 짝짓지를 하며 산란까지 하고 있었습니다
사진을 몇 장을 찍고 채집을 했습니다...
서창원회원이 않왔으면 전 아마 못보았겠죠..^^

              
1   2003-05-09 19:30:56
제가 아니어도 보셨을거예요.^^.
지축에서 지하철을 타고 오다가 버스로 오는 방법을 알아보려고 불광에서 내려서 시외버스터미널에 갔었습니다. 흠..36번이 있었습니다. 시험삼아..타봤더니..목장앞(역이름)에서 내리면 바로네요..다음엔 계속 그렇게 다니면 될듯..^^ 한 5시 반 인가 6시인가에 도착을 해서 살짝 다시한번 가봤습니다.
저녁무렵이라서 약간 어두웠는데..아직 해가 그나마 있어서 살펴보긴 했습니다.
헌데..넉점박이는 잠자리에 들었는지 안보이고...먹줄왕잠자리 암컷들만 몇마리가 산란을 하고 있었죠..수컷은 안보이고 암컷들만 꽤많이 보였습니다. 왕잠자리랑은 다르게 암컷혼자서 산란을 하고 있네요..암컷을 잡으려면 이 시간때가 좋아보이네요..사진은 약간 어두워서 잘 안찍히겠지만..^^
암튼..자주 가볼 좋은 장소였습니다. 수서곤충 생태계가 고스란히 남아있는..
2   2003-09-20 17:55:54
오잉? 사진속의 잠자리가 응가도 하고 있네영`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90
 
 잠자리는 휴가 중... 6 2005-08-08 1731 10368
89
 
 잠자리는 잠을 어떻게 잘까? 1 2002-09-09 1906 10288
88
 
 잠자리는 발레리나? 2 2002-08-26 1420 9374
87
 
 잠자리가 야간에 우화하는 이유 2 2002-07-11 1806 10069
86
 
 잠시 영화배우가 되어 ------ [대륙좀잠자리] 4 2006-10-09 1785 11228
85
 
 작년 어느 여름날에.... 4 2010-03-11 997 5692
84
 
 자연사랑의 삼악산등정기.. 1 2002-11-19 1217 8113
83
 
 인제 어느공원의 잠자리 2 2014-09-26 1091 6333
82
 
 이젠 겨울에도 할일이 생겼습니다.. 7 2003-10-27 1619 9301
81
 
 이별연습..... 9 2002-10-21 1312 8131
80
 
 유리창반짝잠자리.. 4 2002-07-28 1522 9271
 
 우연인가 인연인가?.... 2 2003-05-09 1280 8150
78
 
 우리집 허당 7 2008-07-28 1216 8245
77
 
 왜 그리 냉정할까? 2002-09-23 1374 8143
76
 
 왕잠자리의 산란...그러나 아름답지못한 이야기. 5 2002-09-13 1291 8901
75
 
 왕잠자리...그 우연과 필연의 이야기.. 1 2002-08-05 1871 10137
74
 
 올해의 절반........5/26 영종도에서 3 2004-05-28 1199 7910
73
 
 연못에서의 아픈기억 ------- [연분홍실잠자리] 18 2006-10-18 1428 10840
72
 
 여름좀잠자리와 고추좀잠자리 구별하기 4 2006-09-22 1376 9126
71
 
 언저리 짝짓기 2 2005-05-16 1381 9337
70
 
 어? 나무에 알을 낳네! ------ [큰청실잠자리] 3 2006-10-28 1555 11924
69
 
 양수리의 잠자리비행.. 2002-06-30 1725 9533
68
 
 안면도 야유회... 6 2008-09-30 1138 7596
67
 
 아니...이이런.....이럴수가...^^ 16 2003-07-14 1194 8744
66
 
 쇠측범잠자리가 우화하고 있어요..T.T 2 2003-04-10 1144 8196
65
 
 삶이란? 생존경쟁.. 2002-06-13 1806 9669
      
 1   2    3   4   5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enFree